• '1홈런 1볼넷' 강정호, STL전 914일 만의 홈런포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4

    • 조회 : 20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914일 만에 짜릿한 손맛을 보며 시즌 마수걸이 홈런을 신고했다.

     

    강정호는 4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 경기에 5번타자 3루수로 선발출전해 4타수 1안타 1홈런 1타점 1득점 1볼넷을 기록했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강정호는 0-0으로 맞선 1회말 1사 만루의 첫 타석에서 세인트루이스 선발투수 마일스 마이콜라스를 상대했지만 병살타에 그치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사진=뉴시스]

    절치부심한 강정호는 두 번째 타석에서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팀이 2-0으로 앞선 3회말 2사 주자 없는 가운데 3-2 풀카운트에서 마이콜라스의 8구째 138km짜리 슬라이더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비거리 115m의 솔로 홈런으로 연결했다.

     

    강정호가 메이저리그 공식경기에서 홈런을 터뜨린 건 지난 2016년 10월 2일 세인트루이스전 이후 무려 914일 만이다.

     

    강정호는 이후 5회말 세 번째 타석과 8회말 네 번째 타석은 각각 내야 땅볼과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지만 연장 10회말 볼넷을 골라내며 멀티 출루를 기록했다.

     

    이날 시즌 1호 홈런을 신고한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종전 2할2푼2리에서 2할3푼1리(13타수 3안타)로 소폭 상승했다.

     

    한편 피츠버그는 연장 10회까지 가는 접전 끝에 4-5로 역전패하며 2연패에 빠지게 됐다.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김지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