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쇼미6’ 출신 케이케이 “해외서 큰 사고, 전신마비 상태”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4

    • 조회 : 2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 케이케이 (사진=케이케이 SNS)
    ▲ 케이케이 (사진=케이케이 SNS)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쇼미더머니6’에 출연했던 래퍼 케이케이가 전신마비 판정을 받고 중태에 빠졌다.

     

    케이케이는 지난 3일 자신의 SNS에 “얼마 전 제가 묶고 있는 숙소 수영장에서 다이빙을 하던 도중 5번, 6번 목뼈가 부서지는 큰 사고를 당했다. 현재 전신마비 상태며, 치앙마이 병원 중환자실에서 전투하는 기분으로 하루하루를 살아내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다행히 초기 대응과 처치가 적절했고 두 번에 걸친 긴급 수술도 잘 돼서, 재활의 가능성도 보인다고 한다”면서 “하지만 상태가 더 심각한 지금은 되려 어떻게든 이겨내서 저를 걱정해주시고 도와주셨던 많은 분들께 빚을 갚겠다는 마음뿐이다”라고 덧붙였다.

     

    ▲ 케이케이 (사진=케이케이 SNS)
    ▲ 케이케이 (사진=케이케이 SNS)

    더불어 케이케이는 “현재 제가 할 수 있는 것은 비행기를 탈 수 있을 만큼의 폐 상태를 만드는 것이다”라면서 “너무나도 비싼 이곳의 의료비에 저와 제 가족들은 무력하기만 하다. 열흘 정도의 입원, 수술, 약 값이 벌써 6천만 원을 훌쩍 뛰어넘어가고 있다. 한시바삐 귀국 후 치료를 진행해야 하는데 한국 수송비만 천만 원이 넘는다고 한다”라고 털어놓으며 도움을 요청했다.

     

    케이케이의 아내는 “불행 중 다행인 건 머리는 다치지 않아 감사하다. 타국에서 남편과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 무섭기도 하다”라면서 “얼마의 시간이 걸릴지 모르지만 우리 부부는 멋지게 일어설 수 있을 거라 믿는다. 최악과 최고의 상태를 겸허히 받아들일 것이며, 오늘도 마음을 잡고 집중한다. 울지 않을 것이고 원망도 하지 않을 것이며 차분히 시간을 견뎌낼 것이다”라고 전했다.

     



    변진희 기자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