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무거운 소재, 연기 자신 없었다"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4

    • 조회 : 30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추자현이 '아름다운 세상' 출연 계기를 밝혔다.

     

    4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 제작 MI, 엔케이물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찬홍 PD, 배우 박희순, 추자현, 오만석, 조여정이 참석했다.

     

    '아름다운 세상'은 학교폭력으로 인해 생사의 벼랑 끝에 선 아들과 그 가족들이 아들의 이름으로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극 중 추자현은 진실을 찾기 위해 온몸으로 투쟁하는 엄마 강인하 역을 연기한다.

     

    추자현은 사회 문제를 다룬 작품에 출연하게 된 특별한 이유가 있느냐는 질문에 "없었다"고 답하며 "감독님과 작가님 작품이라서 감사한 마음으로 대본을 순수한 마음으로 봤다"고 했다.

     

    이어 "소재가 사회 문제를 다룬 거라서 무거웠다. 그래서 출연 제안은 감사했지만 고민을 많이 했다. 배우가 재해석해서 매력을 발산할 수 있는 캐릭터가 아니고 조심스러운 소재라서 잘 소화해낼 수 있을까 자신감도 크지 않았다"며 "그럼에도 감독님, 작가님과 미팅을 한 후에 큰 신뢰를 느꼈고 한 배를 타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아름다운 세상'은 오는 5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유지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