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 2개 부문 후보... 마룬 파이브와 붙는다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5

    • 조회 : 17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 방탄소년단, 새 앨범 선주문 268만 장 돌파 (사진=제니스뉴스 DB)
    ▲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 2개 부문 후보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3년 연속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 후보에 올랐다.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Billboard Music Awards)가 4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을 통해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의 각 부문 후보를 공식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시상식에서 ‘톱 듀오/그룹(Top Duo/Group)’과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등 2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올해는 사상 처음으로 ‘톱 듀오/그룹’ 부문 후보에 올라 이매진 드래곤스, 마룬 파이브, 패닉 앳 더 디스코, 댄 앤 셰이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경합을 벌인다.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는 2017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후보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그룹 최초로 ‘2017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데 이어 지난해 열린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도 2년 연속 수상했다. 또, 빌보드 ‘소셜 50’에서 90주 연속 1위를 이어가고 있으며, 통산 120번 째 1위를 차지해 전 세계적인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지난 1년간의 앨범 및 디지털 음원 판매량, 라디오 방송 횟수, 스트리밍, 공연 및 소셜 참여 지수 등을 집계해 후보자 및 수상자를 선정한다.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지난해 3월 23일부터 올해 3월 7일까지의 차트 기록을 토대로 수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시상식은 오는 5월 1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12일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를 전 세계 동시 발매하며, 13일 미국 NBC 방송 ‘SNL’에서 첫 컴백 무대를 갖는다.

     



    오지은 기자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