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상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출연…박하선과 부부 호흡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5

    • 조회 : 5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정상훈이 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서 박하선과 부부 호흡을 맞춘다.

     

    채널A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금기된 사랑으로 인해 혹독한 홍역을 겪는 어른들의 성장드라마로, 일본 후지TV '메꽃,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들'을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배우 박하선, 이상엽, 예지원, 조동혁 등이 출연한다.

     

    극 중 정상훈은 구청 사회복지계장 진창국을 연기한다. 아내 손지은(박하선 분)과 안정된 가정을 꾸리길 원하는 남편이다.

     

    정상훈의 소속사 JAM엔터테인먼트는 "다수의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약해 온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작품에서도 캐릭터와 동화된 배우 정상훈을 만나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열심히 노력해서 촬영하고 있으니 드라마에 대한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올해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