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CA그룹, 테슬라 이산화탄소 ‘배출권’ 구입..그 배경은?

    • 매일경제 로고

    • 2019-04-10

    • 조회 : 101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사진]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피아트-크라이슬러(FCA)그룹은 다가오는 2021년 유럽연합(EU)이 제정한 제조사별 CO2 배출량을 맞추지 못해 테슬라가 보유한 이산화탄소 배출권을 구입, 막대한 벌금을 피할 전망이다.



    10일 경제지 매니저-매거진(manager-magazin)은 FCA와 테슬라간의 이산화탄소 배출권에 관한 거래를 전했다.



    FCA에 속한 대표적 브랜드 마세라티와 페라리, 알파로메오, 지프 등은 경제적, 친환경과는 거리가 떨어진 브랜드다. 현재 대다수 볼륨 모델들은 상대적으로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와 배출가스를 내뿜고 있다.

    [사진] 2017 Chrysler Pacifica 출처=caranddriver



     

    최근 글로벌 시장의 화두는 친환경과 낮은 배출가스의 파워트레인의 개발이 주를 이루고 있지만 FCA 그룹은 재정적인 문제로 인해 이 같은 흐름에 대응할 수 있는 파워트레인과 신기술 개발에 경쟁사들과의 격차가 점점 벌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이 같은 상황에서 더 이상 자유롭지 못할 것으로 전망된다. EU는 오는 2021년부터 제조사들에게 이산호탄소 배출총량을 지정해 이를 어길시 막대한 벌금을 부과할 예정이다.



    영국의 PA컨설팅의 연구에 따르면 “현재 FCA 그룹은 미래에 대한 소극적 투자로 인해 향후 수십 억 달러의 벌금에 처할 수도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사진] 피아트, 124 스파이더



    현재, FCA그룹의 지난 2018년 평균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km당 123g으로 알려졌다. EU가 2021년부터 이산화탄소 평균 배출량 기준을 1km당 95g으로 설정해 놓은만큼 FCA는 당장의 배출량 감소가 시급한 상황이다.



    당장 뚜렷한 해법이 없는 FCA는 막대한 벌금을 피하기 위해 오랜시간이 필요한 기술 개발대신 테슬라를 이용할 전망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초과한 제조사는 배출량에 여유가 있는 회사의 배출권을 구입할 수 있는 규정을 이용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적은 테슬라의 배출권을 사들이기로 결정한 것. 미국의 경제지 파이낸셜 타임즈(FT)에 따르면 “FCA는 테슬라에게 수억유로를 지불하고 그 대가로 FCA 그룹의 평균 이산화탄소 수치를 낮추는 방안을 모색중이다”고 보도했다.


     

    [사진] 테슬라, 슈퍼차저 네트워크



    만약 테슬라를 이용하지 않고 현 상황이 유지된다면 다가오는 2021년 FCA가 내야하는 벌금의 액수는 연간 약 20억 달러(한화 약 2조 2840억원)에 달할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업계 전문가들은 FCA의 이 같은 결정에 당장의 벌금을 피하기 위한 꼼수라 지적하면서 미래에 대한 투자를 촉구했다. 이 같은 지적에 FCA그룹은 이번 결정과는 별개로 대체 파워트레인의 연구를 위해 약 90억 유로(한화 약 11조 5770억원) 규모의 투자계획을 밝혔다.

    [사진] Tesla Model Y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컨텐츠관리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자동차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