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수민 작가, 박훈 변호사 선임…오늘(23일) 윤지오 고소

    • 매일경제 로고

    • 2019-04-23

    • 조회 : 6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작가 김수민이 박훈 변호사를 선임하고 배우 윤지오를 고소한다.

     

    박훈 변호사는 김수민 작가를 대리해 23일 오후 서울지방경찰청에 윤지오 고소장을 제출할 계획이다.

     

    김 작가에 따르면 윤지오는 책 출판을 계기로 만나 언니 동생으로 부르며 지냈다. 윤지오가 '13번째 증언' 출판을 앞두고 보인 모습에 김 작가가 문제 제기를 하면서 논란이 시작됐다.

     

    김 작가는 지난 4월16일 '작가 김수민입니다. 윤지오씨 말은 100% 진실일까요?'라는 글을 공개했다, 이에 윤지오는 자신을 허위사실로 모욕했다며 김 작가를 이수역 사건의 2차 가해자로 몰았다는 것이 김 작가의 주장이다.

     

    이에 김 작가는 법적 대응을 선언했다. 김 작가 측은 "유일한 목격을 주장하는 '장자연 리스트'를 윤지오가 어떻게 봤는지, 김수민의 글이 조작인지 아닌지에 대해 정면으로 다투어 보고자 하여 고소를 하게 됐다"고 전했다.

     

    앞서 박 변호사는 자신의 SNS에 "나는 이제 '윤지오 사건'에 정면으로 뛰어 들기로 했다. 장자연 사건이라 아니라 '윤지오 사건'이라 명명한다"며 "이미 모든 준비를 끝냈고 다음 주부터는 윤지오에 대한 실제 피해자들을 대리하여 윤지오에게 전방위로 법적, 정치적, 현실적 대응을 하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유일한 목격자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이신 님에게 마지막으로 질문합니다. 님은 나를 마주할 것입니다. 그것이 무슨 의미인지 님은 알아야 할 것입니다. 이것으로 님에 대한 존중은 끝을 보겠습니다. 마지막 기회입니다"라고 경고했다.

     

    한편, 윤지오는 '故 장자연 사건'의 사건 목격자이자 증언자이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