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민여러분' 최시원, 정체 탄로날 위기 넘겼다..이유영 "사채가 얼마야?" 오해

    • 매일경제 로고

    • 2019-04-22

    • 조회 : 1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최시원이 정체가 탄로날 위기를 넘겼다.

     

    22일 방송된 KBS '국민 여러분'에서는 김미영(이유영 분)이 양정국(최시원 분)에게 정체를 묻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미영은 "어떻게 나한테 이럴 수 있냐"면서 "언제까지 나를 속이고 살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냐"고 물었다.

     

    국민여러분 [KBS 캡처]

    양정국은 김미영이 자신의 신분을 알아챘다고 생각해 "너 만나고 결혼하고 사랑한 건 진심이었다"고 진심을 고백하고 용서를 빌려고 했다.

     

    양정국이 사기꾼임을 밝히려던 그때, 김미영은 "그래서 "박후자(김민정 분)에게 얼마나 빌린 거냐"고 물었다.

     

    양정국은 김미영이 오해하고 있는 것에 한숨을 돌리는 모습이었다.

     

    '국민 여러분'은 얼떨결에 경찰과 결혼한 사기꾼이 원치 않는 사건에 휘말리고 국회의원에 출마하며 벌어지는 코믹 범죄극로 매주 월화 10시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이지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