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나♥류필립, 대학로 연극으로 '선의의 경쟁'…서로의 도전 응원

    • 매일경제 로고

    • 2019-04-25

    • 조회 : 1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가수 미나와 류필립 부부가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미나는 오는 5월 8일 대학로 후암 스테이지 1관에서 연극 '라 쁘띠뜨 위뜨'를 관객들에게 처음 선보인다. 류필립 역시 대학로 공간아울에서 지난 4월부터 연극 '사랑해 엄마'로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브라운관을 통해 보여준 미나와 류필립의 러브 스토리는 화제를 모았다. 17살의 나이 차부터 달콤한 애정 표현까지, 방송에서 공개된 둘의 이야기는 시청자들의 질투심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사진=원파인데이, 윤스토리엔터테인먼트]

    이런 미나와 류필립이 대학로 티켓 경쟁을 하게 됐다. 미나의 첫 연극인 '라 쁘띠뜨 위뜨'와 류필립의 '사랑해 엄마'가 대학로에서 함께 공연하게 된 것.

     

    류필립은 '사랑해 엄마'에서 안정적인 연기로 호평 받고 있다. 그가 맡은 철동은 철부지 아들로 엄마를 사랑하지만 표현에는 서툰 캐릭터다. 경상도 사투리를 써야 해서 부산 출신인 미나에게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미나는 '라 쁘띠뜨 위뜨'로 연기에 첫 도전한다. 쉬잔느는 정숙함과 섹시함을 두루 가진 입체적인 캐릭터. 미나는 쉬잔느를 통해 연기자로서 새로운 변신을 시도했다. 류필립 또한 미나에게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각자의 연기를 모니터링하고 관객 입장에서 이야기해주기도 하며, 서로의 도전을 응원하고 있다.

     

    한편 '라 쁘띠뜨 위뜨'는 내달 8일부터 26일까지 서울 대학로 후암 스테이지 1관에서 관객들과 만난다. 공연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며, Deliz8와 이상현캘리그라피연구소, 미즈노블이 후원에 참여했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