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승우, 5월 8일 가요계 컴백…. 5년 만의 정규앨범

    • 매일경제 로고

    • 2019-04-30

    • 조회 : 27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 유승우 컴백 티저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 유승우 컴백 티저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싱어송라이터 유승우가 5월 8일 가요계에 전격 컴백한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9일 공식 SNS 채널에 유승우의 커밍순 이미지를 전격 게재하며 새로운 앨범 발매 소식을 전했다.

     

    공개된 커밍순 이미지에는 화려한 컬러가 돋보이는 배경에 순백의 티셔츠가 유쾌하고 상큼한 분위기를 뿜어낸다. 특히 티셔츠 위에는 ‘YU SEUNG WOO 2’라는 텍스트가 적혀져 있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키며, 이와 함께 ‘COMING SOON 2ND FULL LENGTH ALBUM’과 ‘2019.05.08’ 등 컴백에 대한 힌트가 함께해 새 앨범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이로써 유승우는 지난 2014년 첫 정규 앨범 '유승우'를 발표한 지 약 5년 만에 두 번째 정규앨범을 발표하게 됐다. 그간 다양한 미니 앨범과 싱글을 통해 남다른 음악적 세계와 감성을 드러냈던 유승우는 이번 앨범으로 '어쿠스틱'이라는 자신만의 확고한 장르 위에 또 한 번 더욱 깊어진 음악적 매력을 덧칠할 예정이다.

     

    지난 2013년 데뷔곡 '헬로'로 싱어송라이터로서 성공적인 시작을 알린 유승우는 이후 앨범과 드라마 OST, 컬래버레이션, 콘서트 등 다방면에서 활동하며 자신의 진가를 드러냈다.

     

    '입술이 밉다', '나 말고 모두 다', '예뻐서', '뭐 어때', '선', '너만이' 등의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아티스트로서 재능을 보여줬고, 2017년 발표한 미니앨범 '로맨스(ROMANCE)'에서는 타이틀곡 '더 (PROD. 브라더수)'를 제외하고 모든 곡을 자작곡으로 가득 채우며 끊임없이 성장을 증명해냈다. 특히 지난해에는 담백하고 감미로운 목소리와 솔직한 가사가 돋보이는 자작곡 '천천히', '그대로', '꿈' 등을 잇따라 발표하며 팬들에게 따뜻한 감동을 안겼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또 오해영'의 OST '사랑이 뭔데', '구르미 그린 달빛'의 OST '잠은 다 잤나봐요',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OST '아이 러브 유 러브(I Luv U Luv)' 등을 발표하며 음원 강자의 자리를 지키기도 했다.

     

    더불어 지난 2016년부터 단독 콘서트 ‘달달한 밤’을 매년 개최, 풍성한 라이브 밴드와 열정적인 무대로 콘서트 브랜드화에 성공했다는 평을 얻으며 음악과 공연이 모두 매력적인 아티스트로서 입지를 단단히 굳히고 있다.

     

    한편 유승우는 오는 5월 8일 새 정규앨범 ‘유승우2(YU SEUNG WOO 2)’ 발표를 앞두고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변진희 기자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