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감우성·김하늘 '바람이 분다', 사진 한 컷에 녹여낸 진한 감성 멜로

    • 매일경제 로고

    • 2019-05-03

    • 조회 : 10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감우성과 김하늘의 시너지가 '바람이 분다'에 진한 감성을 덧입힐 예정이다.

     

    3일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극본 황주하, 연출 정정화, 제작 드라마하우스 소금빛미디어) 제작진은 감우성과 김하늘의 첫 스틸을 공개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로맨스. '연애시대' '키스 먼저 할까요?' 등 멜로 수작을 남긴 감우성과 멜로의 여러 얼굴을 자신만의 색으로 그린 김하늘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다.

     

    [사진=JTBC]

    감우성과 김하늘은 이별 후 다시 사랑에 빠지는 도훈과 수진으로 분해 깊고 진한 멜로를 전할 계획이다. 갑자기 드리운 시련 속에서 첫사랑이자 아내인 수진만은 지키고 싶은 도훈과 인생의 전부였던 도훈과의 결혼이 위기를 맞자 예상치 못한 선택을 하는 수진. 예상하기 힘든 바람처럼 삶을 흔드는 시련과 이별 앞에서야 용감해진 두 사람의 아주 특별한 로맨스가 사랑의 의미를 폭넓게 짚어내며 깊은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한 컷에 녹여진 감우성과 김하늘의 감성 시너지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굳게 다문 감우성의 입술은 쏟아지는 감정을 애써 눌러 참는 듯하다. 일렁이는 눈빛에는 미처 감추지 못한 쓸쓸함이 가득하다. 깊은 고독이 느껴지는 감우성의 모습은 순탄하던 삶에 시련을 맞게 된 도훈의 감정을 눈앞에 펼쳐낸다. 바닷가에서 홀로 바람을 맞고 서 있는 김하늘의 애틋한 표정도 수진의 이야기에 궁금증을 높인다. 먼 곳을 바라보는 김하늘의 눈빛은 아련하면서도 단단하다. 수진의 혼란스러운 내면이 전해지는 김하늘의 분위기가 기대감을 자극한다.

     

    서로 다른 공간에 있지만 담담하고 쓸쓸한 두 사람의 눈빛은 비슷한 색채를 담고 있다. 엇갈린 시선 속에서도 같은 감정으로 공명하는 감우성과 김하늘. 서로가 세상의 전부였던 도훈과 수진으로 분해 들려줄 특별한 로맨스에 기대가 쏠리는 이유다. 감우성과 김하늘은 권태기 부부의 현실부터 애틋한 순애보까지 그려내 유쾌한 웃음과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감우성은 "도훈은 이전 캐릭터들과 결이 다른 인물이다. 안타까운 상황에 놓여있지만 순수하게 사랑을 하고, 지키고 싶은 도훈의 모습이 깊게 와 닿길 바란다"며 "'바람이 분다' 제목처럼 잠시 스쳐 지나는 바람일지라도, 결코 헛된 의미로 증발해 버리는 바람이 아닌 언젠가 또 다시 내게 찾아올 희망을 전하는 스토리텔러의 마음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는 애정 어린 소감을 전했다.

     

    3년 만에 복귀하는 김하늘은 수진의 매력에 푹 빠져있다. 김하늘은 "수진은 철이 없고 엉뚱한 면모도 있지만 회를 거듭할수록 단단해지고 성숙해지는 변화무쌍한 인물이다. 점점 깊고 진해지는 사랑의 면모를 강단 있게 보여주는 수진이에게 매력을 느꼈다"면서 "큰 결심과 변화하는 감정선을 잘 녹여내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애정과 각오를 전했다.

     

    한편 '바람이 분다'는 '으라차차 와이키키2' 후속으로 오는 27일 밤 9시30분에 첫 방송된다.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유지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