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낸시랭 전 남편 왕진진, 노래방서 체포…지명수배 24일 만

    • 매일경제 로고

    • 2019-05-03

    • 조회 : 36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팝 아티스트 낸시랭의 전 남편 왕진진(본명 전준주)가 지명수배 24일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2일 오후 4시 50분쯤 서초구 잠원동의 한 노래방에서 왕진진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왕진진을 목격했다는112 신고 전화를 받고 왕진진을 검거했다.

     

    왕진진은 지난해 10월 이혼 소송 중인 낸시랭에 대한 상해, 특수협박,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 12가지 혐의로 고소당했다. 검찰은 지난 3월 왕진진에 대한 구속 영장을 청구했지만,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지 않고 수사기관의 연락을 끊은 채 잠적했다.

     

    이에 검찰은 지난달 8일 왕진진에 대해 A급 지명수배를 내렸다. A급 지명수배는 체포·구속영장이 발부된 피의자에게 적용되는 조치로, 발견 즉시 체포가 가능하다.

     

    왕진진은 수사 당국의 추적이도 지난달 말 유튜버로 변신해 논란이 됐다. 왕진진은 지난달 25일 유튜브 계정에 수차례 동영상을 올렸고, "경찰에 휴대전화기를 압수당해 더 이상 증거를 낼 수도 없는 상황에서 해결할 일을 하기 위해 잠적을 하게 됐다"라고 궤변을 늘어놔 지탄 받았다.

     

    한편 왕진진은 2일 경찰서 유치장에서 남부구치소로 옮겨졌으며, 검찰은 왕진진에 대해 3일 구속영장을 청구할 예정이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