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버닝썬 화장품' 여배우 누구?…정은채 팬들 "루머 참담, 강경대응 촉구"

    • 매일경제 로고

    • 2019-05-05

    • 조회 : 1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정은채가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이른바 '버닝썬 화장품' 여배우로 거론되는 가운데 그의 팬들이 강경대응을 촉구, 향후 추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덕인 기자

    정은채 팬들, 버닝썬 화장품 여배우 지목에 발끈

    [더팩트ㅣ최영규 기자] 정은채가 이른바 ‘버닝썬 화장품’ 여배우로 거론되는 가운데 그의 팬들이 강경대응을 촉구하고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4일 오후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는 "지난해 11월 클럽 버닝썬에서 한 화장품 업체가 클럽 VIP 테이블을 잡고 회식 중이었고 당시 30대 여배우가 동석해 있었다"는 내용이 전파를 타면서 해당 여배우가 누군이지에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방송에 따르면 복수의 목격자들은 "당시 여배우는 술이 아닌 무언가에 취한 상태였으며 형광봉으로 40~50대 사람들의 얼굴을 쳤다. 눈이 완전히 풀리고 입에서 침까지 흘렀다. 마약투약을 한 것이 아닐지 의심이 되는 상황이었다"며 '버니썬 화장품' 여배우의 마약 투약 의혹을 제기했다.

     

    방속 직후 버닝썬 화장품 브랜드를 찾는 글들이 이어졌고 관련 화장품 업체의 모델이었던 정은채가 ‘버닝썬 화장품’ 여배우로 지목받게 됐다. 이에 따라 정은채 팬들이 강경대응을 촉구한 것으로 보인다.

     

    5일 디시인사이드 정은채 갤러리에는 ‘온라인상에서 각종 루머가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기에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어 강경대응 촉구한다’는 성명서가 올라왔다. 정은채 팬 커뮤니티 정은채 갤러리는 '정은채가 데뷔한 이후 지금까지 한결같이 그녀를 응원하고 지지하는 견고한 팬덤'이라고 소개했다.

     

    thefact@tf.co.kr

     



    최영규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