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크리에이터톡' 박희연PD "'커프' 기부금 논란, 생각지도 못했다"

    • 매일경제 로고

    • 2019-05-07

    • 조회 : 1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tvN 박희연 PD가 '커피프렌즈'의 기부금 액수 논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커피프렌즈'는 제주도의 한 감귤농장에서 가격표 없는 카페를 운영하며 수익금을 전액 기부하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지난 3월 종영했다. 방송 이후 기부금 액수가 너무 적어 논란이 일어났다.

     

    7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센터 탤런트스튜디오에서 진행된 tvN '크리에이터 톡: tvN 예능을 만드는 사람들'에서 박희연 PD는 "손호준, 유연석이 진행하는 동명의 기부 커피차 행사를 방송에 그대로 가져왔다"라며 "가격표 없는 카페를 처음 시작할 때 제작진의 고민이 많았다. 출연자들과 상의하며 진행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사진=tvN]

    이어 "기부금을 정하지 않고 손님들이 마음 껏 커피 한잔 받아가면서 기부금을 내고싶게 했다. 취지에 맞게 열어놓았다. 평소 기부할 기회가 없으니 이런 방식으로라도 기부를 쉽게 할 수 있게 하자는 게 목표였다"라며 "하지만 논란이 생각보다 커져 제작진과 출연진 모두 놀랐다. 사람들이 좀 더 기부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를 만들었다면 그것으로 됐다"고 했다.

     

    그는 "'커피프렌즈' 후속 시즌의 정해진 일정은 없다. 하지만 얼마든지 할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려있다"라며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시즌2 제작을 마치고 한번 더 고민해볼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대탈출' 정종연 PD를 비롯해 '짠내투어' 손창우 PD, '수미네 반찬' 문태주 PD, '커피 프렌즈' 박희연 PD, '코미디 빅리그' 김민경 PD 등이 함께 했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