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검블유' 임수정, 슬픔·기쁨 교차한 오열 엔딩…시청자 울렸다

    • 매일경제 로고

    • 2019-07-19

    • 조회 : 3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검블유' 임수정이 슬픔과 기쁨이 교차한 오열 엔딩으로 시청자를 울렸다.

     

    임수정은 지난 18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극본 권도은, 연출 정지현, 권영일, 이하 '검블유') 14회에서 업계 2위 포털사이트 바로의 서비스 개혁팀 팀장 배타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이날 타미는 바로의 탑 화면 개편과 메인 광고 이벤트를 성공적으로 진행시켰다. 그는 여느 날과 같이 출근길에 사람들의 핸드폰을 바라보며 시장조사를 했고, "올랐다"라는 말과 함께 밝은 미소를 지어 평탄한 하루를 예고했다.

     

    그러나 타미에게 위기가 찾아왔다. 피아노 선생님인 정다인(한지완 분)의 첫사랑이 박모건(장기용 분)이었다는 사실과 함께 다인이 모건에게 고백하는 모습을 목격하고 만 것.

     

    "근데 왜 말씀 안 해주셨어요? 말하셨어야죠. 마음 정린 못해도, 고백까진 안 했겠죠. 고백할 기회 주신 거예요", "나는 박모건이 불쌍해요. 모건이는 사랑 받고 있는 게 맞아요?"라는 다인의 말에 타미는 그동안 모건과의 관계에서 늘 도망치고 피하던 자신의 모습을 되돌아봤다. 이후 타미는 모건과 만났다. 그는 다인과 나눈 대화를 모건에게 전하며 "억울했어. 근데 한 마디도 못했어. 부럽더라, 아무것에도 방해 받지 않는 다인 씨의 단단한 마음이"라고 솔직한 자신의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타미는 그동안 방해 받아 왔던 그의 사랑을 이제야 이해하게 됐다며 놔주겠다고 말하는 모건의 말에 눈물이 가득 차올랐지만 이내 꾹 참아내려는 모습으로 시청자의 마음을 울렸다.

     

    타미는 모건이 보이지 않는 차에 도착하자 참아왔던 눈물을 쏟아내며 소리 내어 엉엉 울기 시작했다. 그때 그에게 전화 한 통이 왔다. 이는 바로가 경쟁사 유니콘을 제치고 점유율을 역전했다는 소식이었다. 타미는 기쁨과 슬픔이 교차해 오열하는 모습으로 역대급 가슴 아픈 엔딩을 선사했다.

     

    임수정은 일에 있어서는 최고의 순간을, 사랑에 있어서는 최악의 순간을 맞이한 타미의 감정을 폭발시키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특히 이별의 위기에도 애써 담담하려 노력했던 타미의 눈물은 보는 이들에게 그가 억눌러왔던 슬픔의 크기를 가늠할 수 있게 만들었다. 이에 임수정의 섬세한 연기와 폭넓은 연기로 완성 되어가고 있는 배타미의 마지막에 기대가 모인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박진영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