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RTS인데 주어진 건 달랑 무전기 하나? 신작 '라디오 커맨더'

    • 매일경제 로고

    • 2019-07-25

    • 조회 : 12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 신작 RTS '라디오 커맨더' (사진출처: 스팀 상점 페이지)

    ‘스타크래프트’와 같은 RTS 장르 게임은 플레이어가 직접 자원 채집, 병력 생산과 이동, 전투 등 모든 것을 마우스와 키보드를 이용해 컨트롤한다. 그런데 막사 안에서 무전기를 통해 지시를 내리는, 실제 전쟁과 느낌이 물씬 나는 RTS 게임이 있다.

    신작 RTS ‘라디오 커맨더’는 치열했던 베트남 전쟁의 미군 지휘관이 돼 전투를 승리로 이끄는 게임이다. 독특한 점은 지휘부 막사 안에서 무전기로 전황을 파악하고 지시를 내린다는 점이다. 하늘에서 전장을 조망하며 자원, 병력, 건물 등 대부분의 것을 통제할 수 있는 일반적인 RTS 게임과 결을 달리한다.

    ▲ '라디오 커맨더' 게임 소개 영상 (영상출처: 게임 공식 유튜브 채널)

    지난 24일(현지시간) 공개된 게임 소개 영상을 보면, 플레이어에게 주어진 것은 병력 배치를 알 수 있는 전투 상황판과 보고를 받고 지시를 내릴 수 있는 무전기밖에 없다. 미군 지휘관이 된 플레이어는 상황판을 유심히 살피고, 현지에 진출해 있는 병력으로부터 상황을 보고받아 전체적인 전황을 파악해야 한다. 그리고 이를 토대로 현지 병력에게 적합한 지시를 내려야 한다.

    언뜻 턴제 전략 RPG처럼 보이지만, 이 모든 것이 실시간으로 이뤄진다는 점이 다르다. 수적으로 우세한 북베트남군의 파상 공세에 아군 병력이 삽시간에 포위 당하기도 하며, 제때 보급을 하지 못하면 현지 병력이 전투를 수행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기도 한다. 시끄러운 포화와 아군의 비명 소리가 들리며 무전이 중단되는 순간, 실제 전쟁터 한가운데 있는 지휘관의 마음을 느낄 수 있다.

    ‘라디오 커맨더’는 지난 4월 킥스타터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해 목표액 1만 달러(한화 1,170만 원)를 훌쩍 뛰어넘는 2만 8,657달러(한화 3,380만 원)를 달성했다. 오는 9월 스팀을 통해 출시 예정이며, 한국어는 지원하지 않는다.

    ▲ 막사 안에는 무전기와 상황판이 비치돼 있다 (사진출처: 스팀 상점 페이지)

    ▲ 이렇게 무전기를 들고 현장 병력과 소통을 하며 (사진출처: 스팀 상점 페이지)

    ▲ 전쟁 상황을 파악하는 수단은 무전기와 상황판뿐 (사진출처: 스팀 상점 페이지)

    ▲ 보급도 제때 챙겨줘야 한다 (사진출처: 스팀 상점 페이지)

    Copyright ⓒ 게임메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임메카 서형걸 기자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인기 게임 코스프레

    더보기

      컴퓨터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