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프듀X' 진상규명위원회 "다음주 Mnet 고소·고발, 원 데이터 공개하라"

    • 매일경제 로고

    • 2019-07-29

    • 조회 : 40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프로듀스X101' 진상규명위원회가 이번 문자투표 조작논란이 '취업사기'이자 '채용비리'라 주장하며 차주 고소 고발을 예고했다.

     

    Mnet '프로듀스X101' 진상규명위원회의 익명의 관계자는 29일 방송된 MBC 표준FM '김종배의 시선집중'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프로듀스101' [사진=Mnet]

    진상규명위원회 관계자는 "이 프로그램은 연습생들의 등수, 획득한 표수가 중요한 프로그램이다. 하지만 상위 등수에서 29978표차가 5번 반복되고, 모든 연습생들의 표차가 특정 수의 배수로만 구성돼 있었다"면서 문제 제기를 한 배경을 언급했다.

     

    이후 Mnet은 최종 득표수에 집계 오류가 있었고 순위 조작은 없었다고 해명했다. 이와 관련해서도 "애당초 동일 표차 반복과 관련한 부분은 해명되지 않았다. Mnet은 문제가 처음 제기될 때 '신기하다'는 입장을 취했다가 의혹이 커지자 입장을 바꿨다. 로우 데이터를 공개하지 않는 한 이런 해명을 믿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진상규명위원회가 원하는 건 원본 데이터 확보 및 공개다. 관계자는 "시청자에게 어떤 공지도 없이 득표율 반올림을 한 것만으로도 조작을 한 셈"이라며 "우리는 원 데이터와 사전 온라인 투표수까지 모두 공개하고 말해주길 바란다. 누군가 의도적으로 손댔다면 그 사정을 밝히고 충분한 사과를 해야하며,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하태경은 이번 사태를 두고 '취업사기', '채용비리'라 언급해 파장을 키운 바 있다. 진상규명위원회 측 역시 "적극 공감한다. 연습생들은 연예계 취업을 원하는 취업준비생이다. 만약 투표수를 조작했다면 그들을 향한 취업사기이자 채용비리를 저지른 셈"이라 밝혔다.

     

    진상규명위원회는 다음주 중 고소, 고발에 들어갈 예정이다. 관계자는 "Mnet이 자수한게 아니라 내사를 의뢰한 것이기 때문에 우리에게 변한 건 없다. 사실관계를 확인할 방법이 없으므로 마지막 방법인 고소 고발을 예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정지원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